게시글 검색
남성탈모의 치료방법에 대하여. [강서구 탈모 두피 닥터포헤어]
관리자 (drforhairgy) 조회수:120 추천수:0 211.217.143.164
2019-03-12 01:15:11

강서구 탈모,남성형탈모,남성탈모약,탈모단계,두피열,두피케어,남성호르몬탈모,강서구탈모,닥터포헤어,가양역점,여성탈모

 

남성탈모의 치료방법에 대하여

남성 호르몬
주요 남성 호르몬인 테스토스테론과 기타 연관된 여러가지 남성 호르몬은 일차적으로 고환에서 생성되는 호르몬으로써 사춘기가 되어 고환이 발달하게 되면 본격적으로 생산되어 목소리가 굵어지고, 수염이 나게 하며, 근육이 발달하게 되고 남성적인 체형으로 변화하게 됩니다. 여드름의 원인이기도 한 이 호르몬들이 바로 탈모를 일으키는 호르몬인 것입니다. 안드론겐, 즉 테스토 스테론과 이 것의 대 사물질인 DHT는 일부의 모낭을 위축시켜 활동을 정 지시 키는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이 호르몬들은 여성에서도 역시 탈모를 일으 킬수있습니다. 안드로겐성 호르몬들은 신장 옆에 위치한 부신에서도 분비하고 있습니다. 여성에서는 난소에서도 모발에 영향을 미치는 호르몬을 분비하고 있습니다. 직접적으로 탈모를 일으키는 호르몬은 디하이드로테스토스테론(dihydrotestosterone, DHT)이라고 알려져 있습니다. DHT는 테스토 스테론에 5-알파 리덕타아제(5-reductase)라는 효소가 작용하여 생성되는 대사물질인데 모낭 세포의 특정 부분과 결합하여 탈모와 연관된 일련의 변화를 일으키는 원인물질입니다. 또한 DHT는 모발의 생장 주기 중 생장기를 짧게하고 휴지기를 길게 하여 결국 생장주기를 거듭할수록 모발의 크기가 점점 작아지는 것입니다.

테스토 스테론은 겨드랑이털과 음모의 성장에 영향을 주고 있는 반면 DHT는 턱수염과 대머리에 영향을 미치고 있다 하지만 머리카락의 성장에는 영향을 미치지 않으며 다만 머리카락의 탈모에만 영향을 미치고 있습니다.탈모가 일어나는 부분에는 5-알파 리덕타아제 효소의 활성이 높습니다. 요즘 탈모증의 치료제로 사용하고 있는 프로페시아(propecia)는 바로 이 효소를 억제하는 작용을 하는 것입니다. 여성들은 남성들에 비해서 5-알파 리덕타아제 효소를절반 정도만 가지고 있는 반면에 아로마타아제(aromatase)라는 효소를 많이 가지고 있습니다.

 

이 아로마타아제는 머리의 모발선 근처에 많이 분포하고 있습니다. 아로마타아제는 DHT의 생성을 억제하고 있어 여성들에서는 탈모의 유형이 남성과는 다르게 나타나는 것입니다. 유전자와 호르몬, 이 두 가지를 다 가지고 있다고 해서 반드시 탈모가 일어나는 것은 아닙니다. 탈모가 되려면 유전적인 소인을 가지고 있는 모낭이 일정 기간 이상 호르몬에 노출이 되어야 하는데 노출 기간은 사람들마다 다르고 개개인이 가지고 있는 유전자의 표현성과 혈중 농도에 따라 좌우됩니다. 탈모증에 있어서 또 한 가지 완전하게 밝혀지지 않은 것탈모는 한 번에 다 일어나는 것이 아니고 점진적으로 조금씩 일어난다는 사실입니다.

탈모는 주기성을 가지고 있어 사람은 누구나 탈모가 서서히 일어나는 시기. 빨리 일어나는 시기 그리고 어느 정도 안정되는 시기를 경험하게 됩니다. 탈모가 얼마나 빨리 또는 천천히 일어나는가에 관여하는 인자는 아직 알려지지 않았습니다.

 

나이의 원인
탈모를 일으키는 유전자와 호르몬이 있어도 반드시 탈모가 일어나는 것은 아닙니다. 사춘기에 이르러 유전적으로 소인이 있는 모낭은 일정 기간 동안 호 르몬에 노출되어야만 탈모가 일어나게 됩니다. 탈모가 언제, 몇살 정도에 시작되는가는 개개인마다 다르고 그 사람의 유전자의 조합과 남성 호르몬의 혈중 농도에 따라 다릅니다. 탈모는 한 번에 모두 다 빠지는 것이 아니며 또한 일정한 속도로 계속 진행되는 것이 아니라 탈모의 속도는 빠른 시기와 늦은 시기 그리고 안정화되는 시기를 거치게 됩니다. 하지만 나이가 점점 들수록 전체 모발의 개수는 점점 줄어드는 것은 틀림없는 사실입니다.

 

탈모의 유전자가 없는 사람이라도 나이가 점점 들게 되면 일부의 모낭에서는 축소화가 일어나게 됩니다. 그 결과로 굵은 머리카락과 가느다란 머리카락이 섞여있게 되며, 전체적으로는숱이 적어져 보이게 되는 것입니다. 결국 축소화된 모낭은 기능을 정지하여 머리카락이 없어지며 모낭의 숫자는 줄어들게 됩니다. 이러한 노화에 따르는 탈모 현상은 두피 전체에서 일어나게 되며 모발이식술을 할 때 공여부로 사용하는 뒷머리 부분도 예외는 아니어서 노화가 진행되면 어느정가늘어지게 됩니다. 하지만 다행히도 대부분의 사람에서는 공여부의 모발은 70세 정도가 되어도 모발이식술을 할 수 있을 만큼 충분한 양이 남아 있습니다.

 

대머리의 원인을 논할 때는 먼저 왜 뒷머리는 안빠지고 앞머리만 빠지냐 하는 이유에 대해서 언급이 있어야 합니다. 현재까지는 후두부의 모근은 안드로겐에 대한 감수성과 5.알파리덕테즈 활성도가 약하다는 정도만 알려져 있습니다. 즉 대머리의 발현에 가장 중요한 디하이드로터스토스테론이 후두부에서는 적게 만들어지고 이에 대한것입니다. 또한 대머리에서 수염은 오히려 더 잘자란 하다는 하이드로테스토스테론은 수염의 성장을 촉진시킨 두부나 두정부의 털은 성장을 억제하며 후두부의 팁에 고전향을 미치지 않습니다.

테스토스테론은 수염은 성장을 촉진시 따라 디하이드로테스토스테론이 결핍된 사람에서 되지 않는 반면 수염이 자라지 않습니다. 아직까지 해답은없지만 수염과 두피의 털이 원래부터 다르듯이 전두부 및 두정부 털과 후두부 털도 원래가 다른 털이라고 생각하면 이해가 쉽겠습니다. 이러한 측면에서 최근 전두부와 후두부의은 발생이 다르다는 설이 설득력이 있어 보입니다.

 

치료
남성형 탈모증은 질병이라기보다는 노화라고 생각될 정도로 많은 사람들이 남성형 탈모증을 갖고 있습니다. 그러나 미관상의 문제로 고민하는 경우가 매우 많으며 특히 20대 젊은 장병에게 발생하면 대인 관계 등 병영생활에 지장을 줄 정도의 심한 정신적 스트레스까지 줄 수 있기 때문에 치료가 필요한 경우가 많습니다. 그러나 이를 치료하고자 많은 방법이 소개되고 있지만 영구적이며 효과 적인 치료법이 아직까지 소개되지는 않고 있습니다. 남성형 탈모증의 치료에는 크게 수술적인 치료법과 비수술적인 것으로 나누어집니다.

 

비수술적인 방법에는 피나스테라이드복용, 호르몬제 국소도포, 병변 내 주사 혹은 전신 투여, 자외선 조사, 국소 모발강장제, 두피 마사지, 식이요법 등이 있으며, 자신의 모발을 이식수술하는 방법들이 개발되어 그 효과가 인정되어 많이 시행되고 있습니다. 남성형 탈모증의 수술적인 치료는 영구적인 효과를 기대 할 수 있는 방법으로 여기에는 조직 확장기를 이용한 수술법 혹은 두피 피판술, 축소술을 이용한 방법과 공여부 우성개념을 바탕으로 한 자가 모발이식술로 나눌 수 있습니다. 자가 모발이식술은 본 증상이 진행되더라도 후두부의 털은 변화가 없는데 착안하여 자신의 후두부에 있는 모발을 탈모 부위에 이식하는 방법으로 이는 우리 몸의 모발이 신체 다른 부위에 옮겨 심더라도 원래의 성질을 그대로 지니는 특성을 이용한 것입니다.

가장 효과를 보이는 모발이식술은 단일 식모술과 모낭군 이식술로 후두부에서 모발을 포함하는 두피를 국소마주 절제하여 모낭이 포함된 1-3개의 모발로 분리한 다음 이용하여 환부에 이식합니다.

 

대머리에 대한 잘못된 오해들
1. 대머리 남자는 정력이좋다.?
대머리는 남성 호르몬인 테스토스테론이 모낭에 작용하여 생기는 것이다.  정력과는 관 계가 없습니다. 정력은 신체적인 건강 상태와더 관계가 많습니다.

2. 머리를 자주 감으면 더 빠진다?
두피를 청결히 하는 것이 탈모예방에 도움이 됩니다. 머리를 감을 때 빠지는 머리카락은 이미 빠져나올 머리카락이며 건강한 머리가 뽑히는 것이 아니므로 걱정할 필요는 없습니다.

 

3. 모자를 쓰면 머리가 더 빠집니다.?

모자를 쓰고 다니면 두피에 통풍이 잘 안되어 머리 가빠진다고 생각하시는분들이 많습니다. 대머리는 피부 바깥쪽이 아니라 피부의 내부에 있는 모낭에서 일어나는 변화입니다. 따라서 모자를 쓰는 것과는 관계가 없습니다.

4. 머리는 비누로 감는 것이 탈모 예방이 좋다.?

무엇으로 머리를 감는가는 탈모와는 관계가 없습니다. 비누로 감는 것보다는 샴푸와 린스를 사용하여 두피와 모발의 상태를 더 건강하게 하는 것이 좋습니다.

 

5. 머리를 브러시로 두드려 주면 혈액순환이 좋아져서 탈모가 예방됩니다.?

혈액순환이 좋으면 탈모를 예방할 수 있는 것은 사실이지만 브러시로 두드려 주는 경우에는 피지선의 활동을 자극하여 두피에 기름기가 많이 생깁니다. 이렇게 되면 대머리의 원인 물질인 DHT의 생산을 촉진하는 5-알파 환원효소의 활성이 높아져서 탈모를 촉진할 수도 있습니다.

6. 면도를 하면 굵게 많이 난다.?
면도를 하고 머리가 다시 나기 시작하여 짧은 상태에 있을 때에는 모발이 더 빳빳하게 느껴지므로 더 굵은 것처럼 느껴지는 것뿐이고 실제로 더 굵게 나오는 것은 아닙니다. 

 

 

닥터포헤어의 5가지 특징

1.과학적인 유전자 탈모 검사

2.정확한 탈모 진단

3.의사가 만든 프로그램

4.정확한 상담가

5.합리적인 가격

 

문의: 02-2659-5875

카카오톡: ID 닥터포헤어가양점, 서울 강서구 등촌3동 75-1번지, 삼부르네상스빌딩 1층

SINCE1990,스케일링 5000원,가양역 바로앞

 

#탈모치료, #M자탈모, #정수리탈모, #두피스케일링, #원형탈모, #탈모샴푸추천, #탈모방지샴푸, #두피영양, #두피전문, #두피관리사,

#판토가, #정수리탈모치료, #두피, #지루성피부염, #탈모치료제, #두피관리

 

댓글[0]

열기 닫기